본문 바로가기

끄적끄적/맛집

건대입구 낙곱새 맛집 '개미집' 소개

낙곱새를 아시나요?

 

매콤한 맛으로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인기식품으로 다가온 요리이름인데요. 

'낙곱새'라는 뜻은 낙지와 곱창 그리고 새우를 합친 합성어인데요. 재료만으로도 맛깔스러운 조합을 자랑할 것 같은데, 이런 재료들을 냄비 하나에 몰아넣어 끓여 놓고 밥과 슥 비벼 먹으면 그 맛이 일품입니다.

소주가 생각나는 '건대입구 낙곱새 맛집 개미집'을 소개드립니다.

 

개미집 외관입니다. 부산 국제시장 50년 전통의 맛을 이어왔다고 하는데, 내부로 들어갔습니다.

 

내부는 깔끔하게 꾸며져있고,

벽에는 낙지의 효능과 양념장에 들어가는 재료들을 소개한 액자가 눈에 띄네요.

 

저희는 점심을 먹으러 간거라, 낙곱새+밥을 주문했습니다. (1인 11,000원 = 낙곱새 1인 10,000원+공기갑 1,000원)

 

냄비 안이 보이실까요?!

곱창, 새우, 낙지와 당면, 양념장이 올려져있는 모습입니다.

냄비 뚜껑을 열지않고 강불에 끓여서,

 

요렇게 밥과 콩나물, 부추, 김가루를 얻어 낙곱새를 한국자 푹 떠서 밥과 슥 비벼먹으면,

 

"캬~ 소주 한잔하고 싶네!"가 저절로 나오는 맛인 건대입구 낙곱새 맛집 개미집,

 

근데 먹다보면, 백종원의 감자짜글이 맛이 생각나는건 왜일까요?!ㅎㅎㅎㅎㅎㅎ

감자짜글이에 해산물이 들어간 버전이다라는건 저의 갠적인 평이 되겠습니다.

 

건대입구 근처 밥과 반주한잔 걸치고 싶을때 '개미집' 추천드립니다!